상단여백
HOME 교육 포토뉴스
도, 초·중·고 교육환경개선사업에 24억 지원학교당 3천만 원 내외 지원

제주특별자치도는 ‘2019년도 교육환경개선 지원사업’에 총 24억5천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초·중·고등학교(특수학교 포함) 180개교를 대상으로 5월 1일부터 5월 17일까지 학교별 교육환경개선 사업을 접수받아, 학교당 3천만 원 내외를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 평가는 최근 3년간 교육환경개선 사업비 지원이 없는 학교(50점), 사업의 시급성(30점), 최근 3년간 사업비 지원 실적(20점) 등에 따라 차등 적용할 예정이다.

유사사업이나 중복사업은 사업비 지원에서 제외되며, 선정 후 부득이한 사정으로 사업진행이 어려울 경우에는 차순위 학교 등에 지원한다.

지원학교 선정 후 예산이 남을 경우에는 사업의 시급성 등을 판단해 지원학교를 추가로 선정하는 등 예산 운용을 탄력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5월말까지 지원대상 학교 평가 및 선정 절차를 마무리하고, 6월부터 보조금을 교부해 학교별로 교육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허법률 제주특별자치도 특별자치행정국장은 “도내 초·중·고등학생들이 쾌적하고 안전한 교육환경에서 최고의 학습효과 향상과 학생의 복지증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교육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그동안 학교에 교육환경개선사업 사업비 지원이 없었거나 사업의 시급성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사업비를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