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 포토뉴스
신혼부부·자녀출산 가정,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확대제주도, 최대 80만원 지원… 다자녀·장애인·다문화 가정 최대 120만원까지

제주특별자치도는 주거 약자의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 주거권 확보와 자립기반 조성을 위해 2019년 신혼부부 및 자녀출산 가정에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사업을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도내에 거주하는 무주택 신혼부부 및 자녀출산 가정 중 금융권에서 주택 전세자금 대출을 받은 도민으로, 결혼 및 출산 5년 이내 가정에서 7년 이내 가정으로 확대된다.

지원액은 주택전세자금(대출 잔액 기준)의 1.5% 범위로 최대 70만원에서 80만원으로 확대됐다.

다자녀·장애인·다문화 가정인 경우 추가로 0.5%를 가산해 최대 100만원에서 12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도민은 제주특별자치도 홈페이지 > 도정뉴스 > 도정소식 > 입법·고시·공고 > 제주특별자치도 공고 (http://www.jeju.go.kr/news/news/law/jeju.htm) ‘2019-127’를 참고하면 된다.

오는 21일 이후 거주지 읍면동주민센터에 방문해 접수하면 되며 세대주 본인 및 배우자의 주택소유 여부 등을 확인해 이상이 없을 경우 지원금을 지급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제주특별자치도 건축지적과(☏064-710-2694), 제주시 주택과(☏ 064-728-3072), 서귀포시 건축과(☏064-760-3013) 혹은 읍면동주민센터로 하면 된다.

한편, 신혼부부 및 자녀출산가정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은 지난 2012년도부터 시행해 지난해까지 총 2,916가구에 19억2천3백만 원을 지원한바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앞으로 무주택 신혼부부와 자녀출산가정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오는 2022년까지 지원 금액을 최대 150만원까지 단계적으로 추가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양창훤 제주도 건축지적과장은 “제주 지역 700여 무주택 가구가 대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지난 해 수립된 ‘주거종합계획(2018~2027)에 따라 주택 전세자금 대출 이자를 지원해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 주거 안정을 도모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