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포토뉴스
24일 제주시청서 연극인과 함께하는 이색 안전 버스킹 펼쳐- 제주도, 폭음·주폭·음주운전 금지 등 올바른 음주문화 조성 캠페인 전개 -

제주특별자치도가 올바른 음주문화 조성과 음주 운전 금지를 위한 이색 버스킹 캠페인을 펼친다.

24일 오후 3시 제주시청 일대에서 펼쳐지는 이번 버스킹은 연말연시 과도한 음주로 인한 피해 방지와 더불어 폭력범죄 중 40% 비율을 차지하는 주취폭력 예방을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도민안전실 주관 하에 청렴혁신담당관, 보건건강위생과, 제주지방경찰청(경비교통과), 자치경찰단, 제주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안실련), 안전모니터봉사단 등 민관 합동으로 실시되며 특히 올해에는 도내 연극인들이 함께 참여해 도민 안전의식 고취에 나선다.

유종성 도민안전실장은 “도내 음주운전 적발은 지난 2015년 4,381건 수준에서 2017년 5,703건*까지 확대됐다”며 “사회적으로 음주로 인한 문제가 매우 심각한 만큼 도민들의 관심을 촉구하고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 음주운전 : 15년 4,381건, 16년 5,406건, 17년 5,703건

이어 유종성 실장은 “송년회 등으로 들뜨기 쉬운 분위기지만 도민들도 안전을 위해 음주운전, 폭음 금지 등 올바른 음주문화 조성에 함께 동참해달라”고 덧붙였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