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인생 이모작 설계를 위한 「탐나는 5060 프로젝트」만남의 장 추진0월30일(화) 정책포럼, 11월7일(수) 5060인생설계 만남의 장 주최

제주특별자치도는 5060세대의 은퇴 후 인생 재설계를 모색하는 「탐나는 5060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으로 정책포럼 및 인생재설계 만남의 장 행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10월30일(화) 13:30부터 제주오션스위츠호텔에서 인생재설계 외부 전문가와 도내「탐나는 5060 프로젝트 사업」참여자, 기관단체 관련자 50여명이 베이비부머세대 정책 변화 및 사회참여 활동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하여 「탐나는 5060프로젝트 정책 포럼」을 개최하고, 11월7일(수) 당일 10:00 ~ 18:00까지 제주꿈바당어린이도서관 일대에서 제주도민을 대상으로 예비노년층 관련 주요 관심영역에 대한 정보 및 관련 기관단체와의 소통의 장인 「탐나는 5060인생재설계 만남의 장」을 추진한다.

「탐나는 5060프로젝트 정책포럼」은 한국노년교육학회 신미식 교수, 서울시50+서부캠퍼스 교육사업실장 황윤주, 제주고령사회연구센터 김정득 연구원이 고령사회 및 제주 베이비부머세대를 위한 정책방향 등에 대한 주제발표와 함께, 탐나는5060프로젝트 참여자와 관련 기관단체가 직접 참여하여 기관 사업 설명 및 참여 당사자 입장을 공유하는 심층 있는 토론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탐나는 5060인생재설계 만남의 장」은 「탐나는 인생을 응원합니다.」라는 슬로건 하에 5060소통의장, 5060핫플레이스, 전문가와의 만남, 전문기관과의 만남 등 총4개 분야로 나뉘어 실시간별로 여러 분야의 릴레이특강, 체험의장, 5060세대 관심영역 관련 전문기관단체 부스를 운영함으로써, 세대 간 공감과 인생2막의 동기부여 공간을 마련한다.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도내 베이비부머세대(1955년생~1963년생)의 은퇴가 본격화되고, 도내인구가 고령화됨으로써 이들이 은퇴 이후의 삶을 어떻게 펼쳐 나아갈지에 대한 고민과 지원정책이 필요하다는 인식하에「예비노년층 노후준비 탐나는 5060 프로젝트」사업을 수립 3개년사업으로 지속 추진 중에 있다.

※ 예비노년층 노후준비 탐나는 5060 프로젝트」사업 (‘17.3.30 수립)

- 3개년사업 ( ‘17~’19) : 26개사업 / 7,482백만원

2017년 하반기부터 예비노년층의 중심 관심 영역인 평생학습, 재무, 건강, 여가, 가족, 대인관계, 일, 사회참여 관련 교육위주의 5060인생학교 운영, 제주올레 그린리더 활동, 공동체 씨앗동아리 활동 등 총 19개사업(1,037백만원)을 실시하여 예비 노년층의 노후준비 관련 주요 관심영역에 대한 교육 및 사회참여 지원사업에 주력하였으며,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호남본부 제주지사와의 본격적인 신규사업 개발, 도내 기업체간 인턴쉽 및 기업연계형사업에 박차를 가해 많은 예비노년층들이 지속적인 사회활동의 기회를 갖게 하였다.

※ 주요실적 : 취업 456명, 노후설계 및 자원봉사교육 2,057명 참여

아울러, 2018년에는 현재 좀 더 전문적인 사회활동가 육성에 중점을 두고 재능나눔복지컨설턴트 파견, 제주공동체문화활동가 육성 등 총 17개사업(1,254백만원)을 전개하고 있다.

임태봉 제주특별자치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 도내 인구의 14%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예비노년층 5060세대가 건강하고 안정된 생활기반을 지속 유지하고, 활기찬 인생재설계를 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 공유 및 사회참여 기회의 장을 많이 마련할 수 있도록 「탐나는 5060프로젝트사업」을 알차게 꾸려 나가겠다” 라고 밝혔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