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 포토뉴스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바이러스 유전자 제주 검출 !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중국 선양 발(發) 항공기를 통해 제주로 입국한 중국인의 휴대 축산물(소시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2018.9.5일 처음으로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중국에서 제주지역으로 입국하는 여행객을 대상으로 불법 휴대 축산물을 검색한 결과 압수된 축산물(5건)을 모니터링 검사하여 검출(1건)한 것이다.

* ASF : 돼지만 감염되는 가축전염병으로 급성형은 100%폐사, 백신 미개발

이에, 아프리카돼지열병 도내 유입방지를 위해 양돈농가 대상 차단방역 요령 지도․홍보, 외국인근로자 특별방역관리 및 남은음식물 급여금지 지도는 물론 우리도 관문인 공․항만에 대한 차단방역 강화를 위해 제주국제공항 검역상황을 직접 현지 확인(‘18.9.6일)하여 농림축산검역본부(제주지역본부)에 검역을 강화토록 요청하는 등 행정력을 총동원하여 차단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이우철 농축산식품국장은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동향 및 방역요령을 SMS․리후렛․안내판 등을 이용하여 계속 홍보하고, 전 양돈농가․단체․수의사를 대상으로 특별 방역교육을 실시(9.14.)할 계획”이라고 말하고  “특히, 해외여행시에는 축산 관계시설의 방문을 자제하고, 불법 축산물을 휴대하여 입국하는 일이 없도록 도민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