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행정 포토뉴스
원희룡 지사“도민과 더 소통하고, 지혜를 모아서 비자림로 아름다운 생태도로로 만들 것”13일 휴가 복귀 후 첫 메시지…“아름다운 길에 대한 걱정시켜 드려 유감

여름휴가를 마치고 13일 복귀한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첫 업무지시로 비자림로를 아름다운 생태도로로 만들 것을 주문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현안에 대한 보고를 받고 “휴가 중에도 비자림로 확.포장사업에 대한 보고를 받았지만 아름다운 길이 사라질 수 있다는 것에 대해 도민들께 걱정을 끼쳐드렸다”며 유감을 표명했다.

원희룡 지사는 “사회의 기초 인프라이자 주민숙원사업으로써 도로의 필요성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도 아름다운 생태도로를 만들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도민과 더 소통하고, 더 지혜를 모아 검토해서 비자림로를 아름다룬 생태도로로 만들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0일 비자림로 확.포장공사에 대해 대안이 마련될 때 까지 공사를 재개하지 않을 계획임을 밝혔다.

또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삼나무 수림 훼손 최소화 방안 등을 포함하여 종합적인 검토를 통해 합리적인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아울러 도민과 도의회, 전문가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합리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최종 계획안은 도민에게 발표해 이해를 구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