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포토뉴스
『제주의 숨겨진 꽃 보물』특별전- 민속자연사박물관 제139회 특별전 개최 -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정세호)은 오는 8월 8일부터 10월 14일까지 『제주의 숨겨진 꽃 보물』특별전을 개최한다.

제주에는 1,800여종의 다양한 식물이 분포하며 그 중 희귀식물 290여종이 지정 보호되고 있어 제주도는 그야말로 식물의 보고(寶庫)이자 보물섬이라 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그 중 희귀식물 30여점을 선별하여 『제주의 숨겨진 꽃 보물』특별전을 개최한다.

검은별고사리 등 25종의 채색 세밀화를 비롯하여 전주물꼬리풀 등 6종의 표본 전시, 멸종위기종 영상 그리고 금자란 등 10여종의 모형을 제작하여 전시를 이해시키고자 한다.

정세호 박물관장은 “ 이번 전시를 통하여 제주가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며 살아가는 곳임을 다시 한번 느끼고, 청정 제주를 잘 보존하여 후대에게까지 전할 수 있는 감동의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민속자연사박물관은 공영박물관 최초로 3,300만명의 누적 관람객을 기록한 제주 대표박물관이며, 민속과 자연사를 아우르는 전국에서 유일한 박물관으로 다양한 특별전을 통해 도민과 관광객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