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제주시, 상반기 불법광고물 정비 평가 최우수󰡐한림읍․연동󰡑- 올 상반기 읍면동 정비실적 평가, 최우수 2곳․우수 3곳 등 12곳 선정 -

제주시는 지난 1월부터 6월말까지 26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상반기 불법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하여 최우수에 한림읍․연동을 비롯해 우수․장려 등 12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결과 △최우수는 한림읍․연동 2곳 △우수는 애월읍․ 화북동․봉개동 3곳 △장려는 구좌읍․이도1동․이도2동․삼도2동․아라동․노형동․외도동 등 7곳이 선정됐다.

이번 선정된 읍면동은 8월 정례 직원조회시 시상을 할 계획이며, 최우수 읍면동은 각 70만원, 우수 읍면동은 각 50만원, 장려는 각 30만원씩의 제주사랑상품권이 지급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불법 광고물 정비실적에 대한 평가를 통하여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으로 불법광고물을 획기적으로 감축하고 읍면동별 선의의 경쟁을 통해 옥외광고문화 수준 향상과 정비 실적이 저조한 읍면동에 대해 경각심을 고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시에서는 1월부터 6월말 현재 △고정광고물 119건, △현수막 20,714건, △벽보 72,605건, △전단 506,057건, △배너 51건 △에어라이트 86건 등 불법광고물 총 599,632건을 단속했으며, 불법 광고물을 게시한 업체에 대해 형사고발 4건, 분양 현수막을 무단으로 게시한 분양업체에 대해 과태료 6건, 2936만원을 부과 징수하였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