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공무원연금공단, 서귀포 혁신도시 지역주민과의 상생발전을 위한 간담회 개최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정남준)은 11일 공단 제주본사에서 ‘서귀포 혁신도시 마을주민대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마을주민대표 간담회는 공단이 지역민을 직접 만나 소통하며 불편·건의 사항 등 민심을 청취하고, 협력을 통한 상생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간담회에는 정남준 이사장을 비롯한 공단 임·직원과 윤세찬 대륜동 주민자치위원장, 강정택 법환마을회장, 김남우 서호마을회장, 현창권 새서귀포마을회장, 현명철 호근마을회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공단과 마을대표들은 공공기관 청사시설에 대한 주민이용, 육아·교육 인프라 확충, 이전기관 종사자 공공임대주택의 입주요건 완화 등을 논의하였으며, 종합된 의견이 행정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을 모을 계획이다.

정 이사장은 “혁신도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이전 공공기관과 지역주민의 소통·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 공단은 이전기관과 주민을 잇는 가교역할을 해내 지역상생발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