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국민 생수 제주삼다수, 가뭄 속 단비제주개발공사, 가뭄 재해 전남 지역에 2리터 삼다수 2만 5,344병 지원

국민 생수 제주삼다수가 극심한 가뭄으로 고생하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소중한 ‘단비’ 역할을 하고 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해 판매하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는 가뭄으로 인해 식수난을 겪고 있는 전라남도 3개 군에 제주삼다수를 지원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는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전라남도 신안군 3,572세대를 비롯해 완도군 308세대, 진도군 114세대 등 총 3,994세대에서 사용할 식수로 2리터들이 삼다수 2만 5,344병을 각 군청을 통해 전달했다.

제주개발공사는 지난 2014년부터 재난·재해에 대한 예방과 효율적인 구호활동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협약을 맺고, 재난·재해가 발생할 경우 해당 지역에 삼다수를 지원하고 있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