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제주시, 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사업 통해 안정적 일자리 제공- (예비)사회적기업 신규 채용 근로자에 대해 인건비 지원 -

제주시는 관내 (예비)사회적기업에 대한 인건비 지원을 통해 민간부문을 통한 안정적 일자리 제공을 도모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사업’은 (예비)사회적기업이 사업 참여 이후 신규 채용한 근로자에 대하여 최저임금 수준의 인건비와 사업주 부담 사회보험료를 최장 5년간 연차별로 70~30%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예비)사회적기업을 대상으로 매년 3회(2월, 5월, 8월)에 걸쳐 공모가 이뤄지고 있으며, 제주특별자치도 사회적기업 육성위원회에서 사업내용의 우수성, 사업주체의 견실성, 지속적 고용창출 가능성 등을 고려하여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올해 제1차 일자리창출사업 공모(2018. 1. 31. ~ 2. 23.)에는 총 10개의 (예비)사회적기업이 56명의 배정인원을 신청했으며, 이중 48%에 해당하는 27명이 취약계층 채용 예정 인원이다.

한편, 제주시는 작년 한 해 동안 (예비)사회적기업 22개소에 인건비 및 사회보험료 등 13억 원을 지원하고 151명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했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