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비양도 주민이 주체가되어 마을회에서 운항한림↔비양도 항로 도항선

비양리 마을회에서는 제주시에서 위탁 관리하던 비양호 계약기간이 종료되면서 지역주민이 주체가 된 ㈜비양호천년랜드를 설립하여 2017년 7월 1일 민간주도로 한림↔비양도 항로에 도항선 운항을 시작하였으며 오는 15일 취항식을 갖는다고 밝혔다.

우선, 먼저 지난 30여년 동안 한결같이 주민과 관광객을 위하여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이 되도록 애써주신 (전) 비양호 임태종 사장님께 전 주민을 대표하여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동안, 비양도 주민들이 숙원사업으로 도항선 사업을 추진코자 하였으나, 지난 30여년간 비양리 주민들이 발이 되어주었던 사업자가 2017년 6월 30일까지 행정재산을 관리위탁받아 사용하고 있어 추진되지 못하였으며 그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비양리주민 총회를 거쳐 출자를 통한 지역주민 주체의 주식회사 비양도천년랜드를 설립하고 지역주민의 공동이익 증진을 코자 29톤, 100명 승선이 가능한 선박을 구입하여 도항선 면허 취득하여 취항하게 되었다.

비양도를 찾는 관광객이 2013년 이후 매년 증가하면서 도선사업이 수익 항로로 바뀌고 있는 것으로 판단되어 주민소득 및 마을발전에 기여 할것으로 기대를 하고 있으며, 수익금의 2%를 마을발전 기금으로 조성운영하고 지역주민 무료승선, 주민 출자자 수익분배등 지역주민 수혜를 예상하고 있다.

마을회에서 투자를 하려 하였으나 예산이 없어 마을회 명의의 사업체 구성이 어려워 주식회사로 발족하고 마을회, 어촌계, 청년회가 참여한 조직체를 구성 운영키로하여 마을회와 (주)비양도천년랜드간 약정서를 체결 법률사무소 공증을 받았으며, 사업과 관련하여 육․해상 사고 또는 민․형사상의 문제 발생시 마을회등 운영 주체에서 책임지고 처리해 나갈 계획이다.

마을회에서 주민주체로 운영하는 사업인 만큼 최선을 다해 비양도를 찾는 관광객 및 주민들에게 해상교통을 지원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므로 비양도 발전을 위하여 많은 격려와 성원을 해주시기 바라며, 주민분들게 비양도천년랜드를 탄생하기까지 협조하여주신 모든 분들게 고마운 말씀을 드린다, 이재 다시 출발점ㅇ[ 들어선 마음 가짐으로 저와 이사님들 그리고 우리 비양리 주민들의 힘을모아 최선을 다해 ‘섬속의 섬’, ‘아름다운 천년의 비양도’를 만들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므로 많이 홍보하여 주시길 부탁한다고 밝혔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