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제3회 학생4․3문예대회 입상작품 전시회입상작품집도 발행

제3회 학생4·3문예대회 입상작품 전시회가 6월 30일부터 8월 31일까지 제주4·3평화기념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열린다.

제주4·3평화재단은 지난 5월 13일에 개최한 ‘제3회 학생4·3문예백일장’에서 응모한 문예작품 311점 가운데 103점의 입상작을 선정 전시회를 마련했다.

입상작들은 현장에서 작품 활동을 하는 문예대회의 특성상 4·3과 평화·인권을 주제로 표현한 작품이 많았으며, 4·3교육 및 유적지 기행을 통해 얻어진 경험을 표현한 입상작들도 찾아볼 수 있다.

문예대회 문학 부문 대상 작품은 획일적인 4·3에 대한 이해에서 탈피하여 중학생 다운 시선으로 자신의 생각을 차분하고 선명하게 풀어낸 「나의 위로의 방향」(서귀포여중 2학년 김아린)이 선정되었다.

미술 부문은 4·3평화기념관을 소재로 자연과 함께 성실히 수채기법을 살려 개성적으로 표현한 「4·3평화공원」(애월중학교 3학년 김예주)이 대상으로 선정되었다.

제3회 학생4·3문예대회는 44개교에서 360명이 참가하여 예년보다 성황을 이뤘으며 심사위원들은 문예부문에서는 “원고에 담긴 내용들은 향후 미래세대를 위해서 제주4·3이 나아가야 할 길을 명확히 보여주는 이정표와도 같다.”고 평을, 미술부문에서는 “과거의 아픈 상처를 딛고 상생과 화합으로 나아가려는 의지의 표현들도 엿볼 수 있었다.”고 평을 했다.

제주4·3평화재단은 ‘제3회 학생4·3문예백일장 입상작품집’을 발행 각급학교와 도서관 등에 배포한다.

제주광장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광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