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제주 고용센터, 관광관련업에 고용유지 지원금 지원휴업수당, 휴직수당, 직업훈련비 등 지원

제주특별자치도 고용센터는 최근 중국인 관광객의 국내 여행 금지 조치에 따라 관광 관련 여행업, 숙박, 식당, 전세버스에 사업주가 근로자를 감원하지 않을 경우 사업주에게 고용유지 지원금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고용센터는 최근 경영이 어려운 사업주에 대해 신속히 고용유지지원금 지급과 함께 소속 근로자의 고용안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난 17일부터 ‘고용유지지원 상황반’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고용유지지원 상황반은 사업주 지원을 위한 고용유지 지원팀과 실직 근로자 지원을 위한 실업급여 지원팀으로 구성·운영되며 관련 사업장 등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고용센터 허경종 소장은 “사업주가 근로자를 감원하지 않고 고용유지를 하는 것이 실직 근로자 예방의 가장 효율적인 고용안정 대책”이라면서 “사업주가 고용유지조치 계획서를 접수하면 현장 확인, 지원금 지급 절차 등을 신속하게 진행하여 관련 사업주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미현 취재기자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현 취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