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기업매출액 500억원, 일자리 400개 창출바이오산업 육성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위해 392억원 투입

제주도가 고부가가치 바이오소재·웰빙제품개발, 제주화장품 및 항노화산업으로 총사업비 392억원 투입하여 기업매출액 500억원, 일자리 400개 만든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지역 산업 진흥계획수립으로 자원과 기술이 융합된 지역대표 2개산업 6개분야(주력산업 4개, 경제협력권산업 2개)를 중점 추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고용창출에 기여하기 위하여 392억원을 투자한다고 16일 밝혔다.

도는 지난해 지역산업의 대·내외 환경분석과 정부의 정책방향 등을 고려하여 “청정힐링 항노화의 메카제주”, “다시찾는 항노화 건강도시” 조성을 위한 제주형 항노화산업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또한 천혜의 청정 제주를 담은 JEJU COSMETIC CERT 인증제도 등 사업추진 인프라를 구축했다.

주요 사업을 살펴보면 건강·뷰티 바이오산업은 제주지역 생물자원 지원서비스 플렛폼 구축과 청정자원을 활용한 기능성소재 제품 개발과 국내외 시장진출 마케팅지원에 17억원을 지원한다.

또한 제주 자연의 우수한 원료들을 이용한 제주만의 가치를 담은 제주화장품 인증제도 활성화, 화장품기업 기술개발, 제주생물자원 활용한 항노화 제품개발에 15억원이 지원된다.

자원과 기술이 융합된 지역전략산업은 올해 지역산업 진흥계획에 정부의 신산업육성정책에 부합하는 5대 신산업분야에 집중지원하고 지역산업의 미래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하여 주력산업과 경제 협력권사업에 총 사업비334억원을 기업 및 기관에 지원할 방침이다.

주력산업 분야는 제주특별자치도 대표산업 육성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매출신장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풍력·전기차산업, 청정헬스푸드산업, 관광디지털콘테츠산업, 물응용산업 4개 분야에 198억원을 지원한다.

김미현 취재기자  jeju@jejuopens.com

<저작권자 © 제주광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현 취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